아르헨티나 - 장영호, 백미영 선교사 소식 - 기독뉴스
모바일보기
기독뉴스 개편사이트 안...
2018년 01월 17일
 
뉴스 오피니언 방송사진 커뮤니티 2세뉴스
기사등록 I 독자마당 I 광고후원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뉴스 > 선교 > 중남미
2014년12월25일 15시23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아르헨티나 - 장영호, 백미영 선교사 소식
할렐루야!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그동안 안녕하신지요?
하나님의 풍성한 은혜와 축복이 목사님과 믿음의 동역자님들의 가정과 기업위에 늘 함께 하시길 기원드립니다.
 
2014년 12월의 성탄절과 2015년 새해를 맞이하여 한해를 바쁘게 마무리하고 또한 다가오는 새해 준비에 여념이 없으리라 생각 됩니다 아르헨티나에 오래 살다 보니까 눈은 구경하기도 힘들고 또한 화이트 크리마스 먼 동네 이야기가 되어 버린듯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난 20일에 성탄절 예배를 함께 드렸습니다.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실 때에 하늘에는 영광 땅에는 평화!~라고 찬양했던 천사들과 같이 저희들도 예배와 찬양으로 또한 행사들로 주님의 오심을 함께 기뻐하고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전세계 적으로 어려운 때임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의 은혜와 믿음의 동역자님들의 사랑으로 인하여 항상 힘을 얻고 주어진 사명을 감당하고자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항상 기도와 사랑으로 또한 물질과 선교 헌금으로 지원해 주심을 감사 드립니다. 저희들도 받은 은혜와 사랑을 잊지 않고 귀한 선교사역을 감당하고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습니다.
 
1, 위치족 인디오 선교사역
지난 2006년부터 시작된 위치족 인디오 선교사역이 조금씩 자리 잡아가고 있습니다, 한국과 대도시의 교회들과는 많은 차이가 있지만 그럼에도 이슬비에 땅이 촉촉히 젹셔 가듯이 한걸음 한걸음, 사역을 정진해 나감으로서 열매들이 하나 둘씩 보이고 있습니다. 지난 10년간 5개의 위치족 선교지의 교회 개척과 건축 그리고 영적사역을 통해서 위치족 인디오들이 하나님의 자녀들로 성장해 가는 것을 볼 때마다 감사할 뿐 입니다. 특히 위치족 인디오 2명을 부웨노스 신학교에 입학시켜서 공부하게 하고 매주 주말이면 저의 집에서 함께 생활하고 영적 지도자로 세워 가는 훈련을 하고 있습니다. 

2. 뉴 아가페 교회 건축 완공
 지난 1010년도에 건축을 시작하였던 선교지의 뉴 아가페 교회가 완공되어서 입당예배를 드렸습니다. 처음의 계획보다 시간이 많이 지체되어서 마음이 부담이 되었는데,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처음 계획했던 교회보다 더 아름답게 건축을 완공하였습니다. 그동안 교회가 빨리 완공될 수 있도록 기도 부탁 드렸는데, 하나님의 도우심으로 완공되어서 얼마나 감사하고 기쁜지 모르겠습니다. 그동안 기도로 물질로 후원해주신 교회와 성도님들에게 감사 드립니다.

3. 지도자 훈련사역
2006년부터 시작한 목회자, 지도자 훈련사역을  계속 하고 있습니다. 특별히 교사들을 중심으로 지도자 훈련사역을 병행하고 있습니다,  주로 교사양육과 사역에 초점을 맞추고 있습니다, 지난 10년간은 주로 영성, 리더쉽, 교회 부흥 , 성장 , 선교의 주제로 사역을 하였다면 이제는 각 개인과 교회들의 어떻게 하면 건강한 신앙인들로, 또한 즐겁고 기쁜 마음으로  교회 봉사를 감당하고 건강한 교회로 성장하도록 방향을 제시해 나가고 있습니다. 

4, CDP 어린이 사역
 지난 8월 어린이 사역을  오픈하여  열악한 가정의 어린이들을 케어하는 사역을 해 나가고 있습니다. 어린이들의 영적, 육체적, 교육적, 사회 정서적인 면에서 건강한 어린이들로, 또한 전인적인 건강한 하나님의 자녀들로 성장케 하는 목적을 갖고 사역에 임하고 있습니다 더욱이 감사한 것은 교사 및 스탭들 30여명이 매주 200명 이상의 어린이들을 위해서 함께 수고해 나가고 있습니다.
 이와 같이 교사들의 헌신과 수고로 인하여 거칠고 다루기 힘들던 어린이들이 순한 양으로 변해가고 있습니다. 특히 감사한 것은 훌리안 어린이(10살)가 있습니다. 엄마는 집을 나갔고 , 아빠는 마약과 술에 취해 살아가고 있습니다. 이런 가정형편으로 인하여 사고뭉치였던 훌리안 어린이가 지난 주 성경 암송대회에서 최고의 성적으로 성경을 암송하였습니다. 얼마나 감사한 일인지요? 교사와 스탭들의 도움으로 변해 가는 어린이들을 볼 때마다 감사할 뿐 입니다. 특별히 부모들의 잘못으로 인하여 버려지는 어린이들이 더 이상 없기를 소원해 봅니다.

5. 불우 가정 식량 지원사역
저희들의 사역하는 지역은 아르헨티나에서 소문난 지역입니다, 지역의 50% 의 10대 소년들이 마약과 임신, 절도, 강도사건들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특히 아르헨티나의 경제적인 디폴트로 인하여 사회 전제가 침울한 분위기에 빠져있습니다. 특히 연말연시를 맞이하여 데모들과 폭동, 그리고 약탈사건들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시내 도심에서도 강, 절도, 폭력, 살인 사건들이 끊이지 않고 있는 현실 입니다. 특히 일거리가 없고 직장에서 퇴출당하고 물가는 올라 많은 사람들이 경제적으로 어려운 형편에 있습니다. 특히 식사를 제대로 못하는 어린이들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매주마다 부모들이 와서 식량을 지원해 달라고 도움을 요청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저희들이 많은 도움을 주지 못하지만 조금이라도 배고픔을 면하게 하고자 불우 가정 식량 지원 사역을 전개해 나가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이 사역을 감당하고자 합니다. 위해서 기도 부탁 드립니다.

지난 2014년에도 끊임없이 사랑으로 기도로 격려와 선교 헌금으로 지원해 주심을 감사드립니다.

다가오는 2015년에도 끊임없는 중보기도와 사랑과 협력을 부탁 드립니다.  성탄과 2015년 새해를 맞아  목사님과 믿음의 동역자님들의 가정과 사업 위에  풍성한 한 해가 되시길 기원 드립니다.
 
 장영호, 백미영 선교사 드림
 
기도제목
     선교사들의 영육간의 강건함을 위하여
     각 선교 사역마다 주님의 인도하심이 함께 하시길
     위치족 인디오 교회들이 영적으로 더욱 건강하도록
     CDP 어린이 사역을 통해 많은 어린이들이 주님의 자녀로 성장하도록
     함께 동역하는 목회자, 사역자들의 주님 안에서 같은 비젼, 같은 마음, 같은 뜻을 갖도록
     선교 사역에 후원교회와 협력자들이 많아지도록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뉴스스크랩하기
중남미섹션 목록으로
 

이름 비밀번호
 21382019  입력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1]
뉴스홈 > 뉴스 > 선교 > 중남미
다음기사 : 2015 목회자 핸드북 세미나 (2014-12-31 10:04:56)
이전기사 : 니카라과 산베니또연합교회 창립 10 주년 기념예배 (2014-09-08 06:01:57)

회사소개 보도지침 저작권 규약 이용약관 사업제휴 직원채용 광고후원 기사제보 연락처 don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