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도 우리에겐(1) - 기독뉴스
모바일보기
기독뉴스 개편사이트 안...
2022년 09월 26일
 
뉴스 오피니언 방송사진 커뮤니티 2세뉴스
기사등록 I 독자마당 I 광고후원 로그인 회원가입
  뉴스홈 > 커뮤니티 > 독자마당 > 상세보기 [공개게시판]
독자마당은 독자 여러분들의 생각이나 신앙의 경험을 서로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신앙적 사고를 가진 분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제목 그래도 우리에겐(1) 2015-07-31 20:27:27
작성인
정 요셉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조회:1507     추천:79


                                                그래도 우리에겐 (1)

                                                                              

                                                                                                                    요셉

 

지친 눈매다.

나래 저편

파아란 하늘이 있음에도

돌아 갈곳 없는 ….

 

가인의 손에 묻은

아벨의 혈흔이

너무 탓일가!

 

아림이

오히려 변두리를 울린다.

 

 

간음녀 그들

어이해

손에맥이 풀려 졌는지는

그들만이 안다.

 

빌라도의 품에서

뺏어 내온 나무틀

영원을 잇는 다리가 될줄이야!

 

 

고막 터진 귀는

땅에 고인

피의 소리를 듣지 못한다.

 

 

화약  내음으로

 

 

 

범벅이 

애띤 노래들

오늘  케냐 시장 바닥에

아린 피의 소리로 얼룩이 지고

옹기점 연기같이

철없이 난무하는 사위는

천지

구름이 된다.

 

하기야

멕시코만  원유가  터진지도

며칠이 지났으니

 

컴트 레일

햇살

포장으로 가림이

수순이 아니랴!

천사들이 자주 눈을 닦는다.

 

맨하탄 누비는

魚頭巾 주인은

클레지 글루효력을 역설 하지만

주고 받는 선물은

약자들의 계약이다.

 

그래도

아직  우리에겐

한뼘 남은

석양이 있다.

 

가을 귀뚜리의

부뚜막이 있다.

동산 무지개 다리가 있다.

양각 나팔이

수두룩 남아 있다.

                                                                                      2015. 7.28

   메모
댓글콘선택 :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69718753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소스보기 답변 수정 삭제 목록
이전글 : 인생 마름 (2015-07-31 20:26:10)  
다음글 : 그때 그 닭벼슬 꽃 무궁 화 (2015-08-01 22:11:25)  
  뉴스홈 > 커뮤니티 > 독자마당 > 상세보기 [공개게시판]
다음글 : 그때 그 닭벼슬 꽃 무궁 화 (2015-08-01 22:11:25)  
이전글 : 인생 마름 (2015-07-31 20:26:10)  
 

회사소개 보도지침 저작권 규약 이용약관 사업제휴 직원채용 광고후원 기사제보 연락처 donate